언어문화개선 범국민연합
나도 한 입
Page: 1 / 6
게시글 검색
등록 이미지 없음
한글을 더욱 어렵게 하는 맞충법
장마비 라고 하면 우리 국민은 다 알아듣습니다 그런데 왠 장맛비? 비에서 고추장 맛이 나나요? 이니면 된장맛이 나나요? 아주 이상한 맞춤법이 도었습니다 우리집은 우릿집이라고 해야하나요? 아빠 차는 아빳 차? 우리나라는 우릿나라? 개고기는 캣고기? 한글의 세계화란 한글을 쉽게 해서 세켸인이 쓸 수있게 ..
2016-07-12  |  유이상  |  조회수 : 744
등록 이미지 없음
[사설] 적극 되살려야 할 소중한 유산, 우리말 땅 이름
대구의 각종 한자 지명을 자세히 살펴보면 비록 흔적이나마 우리말 이름이 남아 있는 경우가 많다. 행정구역 개편 등으로 우리말 지명을 한자식으로 바꾸면서 생긴 결과다. 하지만 엉뚱한 한자 지명을 붙이면서 우리말 이름이 아예 사라진 사례도 수두룩하다. 최근 지자체 등이 우리말 지명 되살리기에 적극 나섰..
2015-10-12  |  통합 관리자  |  조회수 : 877
등록 이미지 없음
‘낄끼빠빠’로 대변되는 한글의 현주소
‘낄끼빠빠’를 아는 독자라면 신세대이거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아주 능통한 사람일 터다. 그 뜻은 ‘낄 데 끼고 빠질 데 빠져라’는 것이라 한다. 이밖에 ‘뇌섹남’(뇌가 섹시한 남자)이나 ‘솔까말’(솔직하게 까놓고 말해서) 등 국적불명의 신조어들이 젊은이들 사이에 빈번히 사용된다고 하니 참으..
2015-10-12  |  통합 관리자  |  조회수 : 842
등록 이미지 없음
[열린마당] 우리글과 말의 중요성
자고나면 새롭게 급변하는 이 시대는 과거 고난 속에서 제대로 배우지 못한 노인들이 참으로 적응하기 힘든 세상임에 틀림없다. 매일 접하는 방송과 신문에서 남용되는 외래어, 신세대들이 쏟아내는 은어·신조어·합성어, 각종 간판과 광고물 등 노년층의 상식으로는 이를 이해하는 것이 무척 괴롭다. 더구나 대한..
2015-09-09  |  통합 관리자  |  조회수 : 806
등록 이미지 없음
다섯 살 아이가 가리킨 '버스집'은? [우리말 살려쓰기] 마음읽기, 셋이 함..
마음을 읽는 벗 책을 읽는 사람이 줄어든다고 해도 아름다운 책은 꾸준하게 태어나고, 책을 즐기는 사람도 많습니다. 옛날에는 책을 손에 쥘 수 있는 사람이 드물었으나, 이제는 조금만 틈을 내고 돈을 들이면 어떤 책이든 손쉽게 읽을 수 있어요. 영어를 몰라도 한국말로 옮긴 책을 읽을 만하고, 한문을 몰라도 ..
2015-07-30  |  통합 관리자  |  조회수 : 1192
등록 이미지 없음
세종대왕 탄신은 기념하지 마세요
이 글을 읽는 분들은 제목을 보고 ‘무슨 뚱딴지같은 소리야’ 하고 고개를 갸우뚱거렸을 듯합니다. 하지만 진짜로 세종대왕의 ‘탄신’을 기념하는 것은 좀 우스운 일입니다. ‘탄신(誕辰)’은 “임금이나 성인이 태어난 날”을 가리키는 말이거든요. ‘辰’은 “때, 날짜, 하루” 등의 뜻을 지닌 ‘신’자입니..
2015-07-28  |  위클리 서울  |  조회수 : 939
등록 이미지 없음
[조선일보를 읽고] 고유명사 英文 표기 외국인의 이해를 돕는 게 목적
"고유명사 英文 표기 원칙 좀 더 신중해야" 글(7월 10일 오피니언면)을 읽고, 그 원칙을 세우는 데 지난 2010년부터 참여해온 사람으로 이해를 돕고자 반론을 편다. 관련 위원들은 약 5년 전 시작된 추진 과정에서부터 수많은 공청회와 토론회와 회의를 열고 문제점이 드러날 때마다 수정에 수정을 거듭했다. 이..
2015-07-24  |  곽중철 한국외대 통번역대학원  |  조회수 : 871
등록 이미지 없음
[윤성국의 우리말 우리글]'시대흐름에 뒤쳐지다' 바른말?
위 글처럼 ‘뒤쳐지다’를 잘못 사용하는 경우가 많다. 위 예문처럼 쓰면 우리말을 바르게 사용하려는 노력이 곳곳에서 일어나고 있는 시대 흐름에 뒤처지는 것이다. ‘시대 흐름에 뒤처지다’가 바른말이다. ‘뒤처지다’를 살펴보자. ‘어떤 수준이나 대열에 들지 못하고 뒤로 처지거나 남게 되다.’를 뜻한다...
2015-07-21  |  통합 관리자  |  조회수 : 1076
등록 이미지 없음
'~ 것 같아요' 남발 유감
한국경제까지를 덩달아 침몰시켰던 메르스(중동호흡기증후군) 사태가 진정국면으로 접어들고 있다. 이 같은 사실은 전국의 해수욕장들이 개장하면서 얼추 예년 수준의 피서인파를 회복하고 있다는 뉴스를 보면 알 수 있다. 그러나 보도를 하면서 같이 화면에 등장하는 피서객들과의 즉석 인터뷰 내용이 자꾸만 귀..
2015-07-13  |  오마이뉴스  |  조회수 : 674
안녕 우리말
  • 언어문화개선 범국민연합
  • 공동대표 : 권재일, 김동규, 민병철, 소강춘, 윤지영, 안양옥, 이대로, 이삼형, 조항록, 함종한
  • 사무국 주소: (우) 31066 충남 천안시 동남구 상명대길 31 상명대학교 송백관 213호 전자우편: urimal.kr@gmail.com 
    관리자 : 서은아,김형주